맘스카페오투오-전국네트워크

맘스카페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제가 진심 딸이였어도 그렇게 말씀하셨을까요?

  • 2020-01-23 11:36:18
  • 우리대지
  • 조회수 895
  • 댓글 2

이번 일로 시댁으로부터 마음에 큰 상처를 받았는데 앞으로 어떻게 하는게 맞는건지 모르겠어요.

이번에 임신 5주차로 첫아이 임신했어요~

근데 남편이 중국지사로 발령이 날 가능성이 90프로였고 회사에 임신 사실을 알리니 혼자라도 가라고 했대요...그래서 저희부부는 심각하게 이직까지 생각하고 있었어요.

임신전에도 이직에 대해서 생각이 있었고,

나이들어서 더 늦기전에 31살인 지금이 오히려 기회가 될수있다고 생각했어요.

가게되면 거주기간은 2년이였고, 6개월에 한번씩밖에 한국 못들어와요.

너도나도 가고싶어서 가는 조건이 아니였습니다.

남편은 시부모님께 말씀을 드렸고, 다시한번 회사에 얘기해보라며 얘기는 일단락 되는듯 했습니다.

하지만 다음날 아침, 남편이 출근하고 난후 어머님으로부터 전화가 왔습니다.

어머님은 제게 어제 남편 문제로 전화를 걸었다, (남편이름)는 중국 가게하고 너는 한국 왔다갔다하면서 애기낳으라며, 중국 가깝지않냐, 1시반 거리밖에 안걸린다, 한국오면 지금 신혼집에 있던지 언니집(지방)이나 고모집(서울)이나 시댁(지방)에 와서 지내라고...너무 아무렇지 않게 말씀하시더라구요.

참고로 저는 친정어머니가 어렸을때 돌아가셨어요.

결혼한지 9개월정도밖에 안되었지만... 

"어머님, 배 나오면 비행기 타는거 위험해요."

그렇게 강요아닌 강요를 하셨고

저의 의사는 전혀 묻지 않으셨어요.

그리고 옛날어른분들이라 그런건지 해외발령이 잘되서 가는건줄로 아시더라구요.

솔직히 저는 이렇게 느껴졌어요.

'아 내가 임신해서 남편 출세 막는 며느리로 보시는구나...'

그만큼 저에 대한 어떠한 배려의 말씀은 없었어요.

그리고 그다음날 아버님까지 전화오셔서 남편에게 어머님과 똑같이 중국 혼자 가라고 하셨어요.

'
  
댓글 2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99943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놀거면 알바라고 하시는 시어머니 [4] 미소짱 2020.11.16 1050
199703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어머님이 김치담궜다고 수육먹으러 오... [7] 쪼꼬별 2020.11.13 692
199699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시댁에 살고있는 2년차 아이맘입니다. [5] 하선맘 2020.11.13 682
199378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코스모스씨 [2] 아기도깨비1 2020.11.10 3532
199319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생일선물 [8] 아기도깨비1 2020.11.09 3918
199211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나이들어가니~ [1] 아기도깨비1 2020.11.08 3580
199081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애들 먹는거갖고도 맨날머라하시구 [8] 우리대지 2020.11.06 1251
199079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시골갔더니... 대봉을 ..선물로 받았네요 [4] 까꿍맘 2020.11.06 266
199075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아이들하고 심심해서 실내 낚시터 다... [3] 다이아몬드 2020.11.06 3608
198963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가을분위기 물씬..! [1] 때니맘 2020.11.05 3598
198930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남편 탈모스트레스 바이바이!!!! [3] 요아스토리 2020.11.05 3691
198927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원래말수가 없긴하지만 더 외롭네요```` [1] 효란효아맘 2020.11.05 3740
198854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부탁만 하시고.. 돈은 안주시는 시부모 [5] 상상깨비 2020.11.04 848
198852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남편 자랑 하나씩만 ~~ [18] 봄이왔어요 2020.11.04 4033
198834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남편 도시락 싸기!! [3] 돌곰이 2020.11.04 3715
198716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유화그림 얻고 시력을 잃었네요~~ [3] 쩡끼 2020.11.03 3634
198715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귤 보내드립니다 [4] 복길이까꿍 2020.11.03 336
198660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시어머님이 집에서 산후조리 해주신다... [8] 슈컁이맘 2020.11.02 886
198657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자고나면 베이커리 [2] 뿐이맘 2020.11.02 3613
198495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오붓한 주말 맥주한잔. [3] 삼식우리맘 2020.10.30 3670
198159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사과 액자 현관에 걸었어요 [2] 기후맘 2020.10.28 3663
198152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돌잔치 알아보고 왔네요 [4] 쫑별이 2020.10.28 3784
198151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어머님과 단둘이 식사 [12] 골코스트 2020.10.28 2334
197853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철딱서니 없는 시댁은 어딜가도 있나... [3] 앵콜요정 2020.10.23 824
197851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여행가려고 캐리어 간만에 꺼냈네요 [1] 콩콩이 2020.10.23 3950
197809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사진 좀 봐주세요 [4] 170225 2020.10.23 4059
197808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언니들, 사진 보고 판별 좀 해주세요 [3] 170225 2020.10.23 4133
197459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그래 오늘 한번 먹어보자... [2] 뿐이맘 2020.10.19 3677
197430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먹을땐 몰랐는데....칼로리..장난아님 [3] 하랑이랑 2020.10.19 3618
197426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졸리기 전에 허브티 한잔~~ [1] 얌베리 2020.10.19 3569
197425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어머님이 고추 주셔서 말리고 있어요~ [2] 정은라니 2020.10.19 283
197140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소파 구경 왔어용 [2] 가을나래 2020.10.15 573
196793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날이 많이 추워졌어요 ㅜㅜ [3] 잔디 2020.10.12 336
196603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심은지6일째.. [8] 아기도깨비1 2020.10.09 672
196484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시부모님의 잔소리 [4] unknown 2020.10.08 1033
196213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아이들 계란찜 ..뚝배기~ [2] 기온거리 2020.10.05 3646
196083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송편 만들고 있어요..세시간째 [4] 준이맘 2020.09.30 751
195992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결혼전부터 키우던 울강쥐 임신중에... [4] 나미미 2020.09.29 3708
195989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자기 아들은 겁나 잘 난줄 아세요.. [3] 땡글s 2020.09.29 1604
195980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회는 역시 우럭이쥬~~ 낚시 재미 [3] 오꿍 2020.09.29 3673
195957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새집증후군 청소 다들 어떻게 하시나요? [0] 코코콕 2020.09.29 3531
195879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시어머니 [1] fk59gj28 2020.09.28 855
195780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이번 추석, 용돈 드리려니 막막하네요 [2] 꽃씬 2020.09.25 3846
195755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시어머니 생신에 떡케이크 준비했네요 [7] 별탱맘 2020.09.25 746
195748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차박이 대세 꽃게탕 끓였어요 [4] 체크하장 2020.09.25 3674
195734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답문자 안했을때 반응... [3] srmom 2020.09.25 648
195691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시댁전화 궁금해요 [6] 고래꽃 2020.09.24 817
195689 시월드 & 결혼생활톡 [시월드] 산책후 1빙수~ 딱 좋아 ㅎㅎ [6] 냥이맘 2020.09.24 281
195667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오늘 캠핑가려고 짐싸고 있어요~~ [4] 쁘띠 2020.09.24 3780
195573 시월드 & 결혼생활톡 [결혼생활] 블랙으로 바꿔봣네요..의외로 깔끔하쥬?? [3] 한올 2020.09.23 3730

맘스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