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시월드톡

출산후 3.7일도 안지났는데 빌붙는 시부모

  • 2019-11-14 11:25:29
  • 하랑예감
  • 조회수 4112
  • 댓글 13

이런 시부모 어디 또 있을까여

이제 5개월된 아기맘입니다...
할이야기야 많지만...
요즘 너무 시부모님땜에 짜증이나서 여기서라도 풀어볼랍니다...
전 연애8년하고
결혼한지 5년만에 겨우 아기를 낳은 맘입니다....
저희는 친정이랑 시댁이 다 근처예요
우리 시부모님은 제가 아기낳고 병원에서 우리집으로 오자마자...
매일 매일을 저희집으로 오십니다...


그것도 꼭 10시30분에서 11시사이에....
처음 삼칠일동안은 친정엄마가 와 계셨어요..
진짜 이때부터 매일매일 출근하시는 저희 시어른들땜에 짜증나 죽겠더만요..
저희 엄마가 무슨죄인입니까...
매일매일 시어른들점심식사에 커피에 과일에....
거기다가 4살먹은 조카까지 데려오셔서 조카과자까지 사다줘야합니까...
저 너무 화가 나서 삼칠일 지나자 마자 친정엄마한테 오지말라고 했읍니다...


저희 시부모님 저희 엄마가 없자 더 웃기더만요....
저희 친정엄마가 아기 데리고 시장가기 힘들다고 냉장고를 제법 꽉 채워놨었거든요,,,
그런데...저희 시어머니는요...
매일 매일 시아버지에 조카까지 데려와서는 당연하다는듯이 제가 차려주시는 점심드시고...
조카과자에 과일에 커피까지 드시고는 당연하다는듯이 냉장고 문을 여시고는 이것저것을 가져 가시더라구요..
냉장고에 이것저것으로 가득 채워 놔도 이틀이면 다 가져 가십니다...
그래서 요즘에는 냉장고에 김치말고는 아무것도 안넣어 놨더니...
"너희 친정엄마는 뭐하는 사람이길래 요즘은 아무것도 안 사다놓니"그러는것 있죠...
허 참 기가 차서...


요즘도 매일매일 점심 드시러 저희집에 오신답니다..
핑계는 손주보러 온다지만 막상 저희집에 오시면 저희아기 한번 쓱 하고 보시고는 어머니는 누워서 티비보시고 아버지는 컴퓨터 고스톱하십니다...
점심때가 되시면 반찬이 없다고 하시면서 뭐 시켜달라고 하십니다...
처음엔 고분고분 잘 시켜드렸죠...
그런데..일주일 점심시켜드린값이 15만원정도 나와서 도저히 안되겠더라구요..
어떻게 해야 하나요?

'
  
댓글 13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베스트 김장철인가요? 아...괴롭 [7] 한쵸 2019.12.03 194
베스트 아들래미도 안하는 전화를 나한테 왜... [5] 윰댕 2019.12.02 554
166961 시월드톡 시엄니의 귀여움ㅋㅋㅋ [3] 환뚱 2019.12.13 53
166911 시월드톡 역시 과메기 짱~ [1] 상아맘 2019.12.13 167
166778 시월드톡 며느리가 참고 사는지도 모르고 당연... [9] 나쯔맘 2019.12.12 296
166620 시월드톡 시댁 다녀와서 장염~~ [5] 베로 2019.12.11 175
166599 시월드톡 김장ㅜ [3] 익ㅁㆍㅕㅇ 2019.12.11 173
166451 시월드톡 이번에 오빠 예식때 폐백 절 받나요? [4] 수연어멈 2019.12.10 145
166404 시월드톡 하라부디 친하게 지내여 [2] 환뚱 2019.12.09 203
166301 시월드톡 시댁얼마나자주가세요? [6] 난너조아 2019.12.09 312
166291 시월드톡 우리집 김징김치 [6] 더케이 2019.12.09 241
165980 시월드톡 시동생이랑 수다타임!! [2] 백만돌이쭈니 2019.12.06 96
165853 시월드톡 시댁에 모여서 뒷풀이 [6] 기온거리 2019.12.05 160
165206 시월드톡 시댁표 김치~ [3] 백만돌이쭈니 2019.11.30 677
165153 시월드톡 김장 시즌이 너무 싫어요.. [1] 군산러버스 2019.11.30 718
165079 시월드톡 시엄니찬스로 쇼핑 [3] 기삼 2019.11.29 883
165013 시월드톡 너무 자주 오라는 시어머니 피곤하네요 [3] 하늬 2019.11.29 1165
164736 시월드톡 카드 돌려막기 중이신 시어머니 [9] 아름맘 2019.11.27 1566
164561 시월드톡 시어머니들은 다 그런가요? [9] 례으니 2019.11.26 1756
164441 시월드톡 시댁 김장날ㅎㅎ [7] 뷰진 2019.11.25 1852
164422 시월드톡 나이어린 형님이 반말을 하네요 [11] 김건후 2019.11.25 1991
163946 시월드톡 시어머님과 한집에 살게 되었습니다. [8] 수용맘 2019.11.21 2783
163853 시월드톡 시댁식구들초대... [3] 바날희 2019.11.20 2642
163674 시월드톡 어머니가 사오신 닭꼬치....나 파 못... [11] 석수맘 2019.11.19 2935
163496 시월드톡 행주로 자꾸 아이 입을 닦아주세요~ [12] 써니햇살 2019.11.18 3145
163378 시월드톡 시어머니 ㅠㅠ [5] sun04556 2019.11.17 3455
163132 시월드톡 시아버지의 빼빼로 데이 선물 ㅎㅎ [11] 뷰진 2019.11.15 3775
163032 시월드톡 친월드톡은 없나요?ㅋㅋㅋㅋ [6] 뷰진 2019.11.14 3839
163008 시월드톡 출산후 3.7일도 안지났는데 빌붙는 시... [13] 하랑예감 2019.11.14 4112
162750 시월드톡 힘든일이 있으니 보이네요 [10] 쑥이엄마 2019.11.12 4248
162687 시월드톡 시어머님 선물이 다시 내게로..... [9] 라하아 2019.11.12 4562
162676 시월드톡 시아버님때문에 스트레스.. [4] JJuyeonE 2019.11.12 4448
162597 시월드톡 어제 시댁다녀왔어요~ [3] 떠누맘 2019.11.11 4475
162556 시월드톡 시부모님이 주말에 주신 빼빼로~ [3] 윤슬 2019.11.11 4478
162434 시월드톡 시댁과식사때 쩝쩝소리....아~ [6] 푸른미소 2019.11.09 4954
162336 시월드톡 ㅋㅋㅋ며느리는 상석 시댁식구들은 바닥 [3] 환뚱 2019.11.08 5310
162085 시월드톡 시아버님 생신선물 [2] 코옹 2019.11.07 5372
162076 시월드톡 시어머니께서 사다주신.. 아이템~ [3] 또실맘 2019.11.07 5491
161982 시월드톡 시댁가는중~~ [3] 뷰진 2019.11.06 5591
161925 시월드톡 시험공부 끝나고 홀가분 한잔 [3] 주여니맘 2019.11.06 5460
161821 시월드톡 시어머니께는 비밀이닷~~ [6] 사과나무잠만보 2019.11.05 5942
161503 시월드톡 시부모님, 남편 다 똑같겠죠 [13] 준이맘@ 2019.11.02 6461
161344 시월드톡 시댁에 물건을 버리지 않으시네요 [6] 콩떡콩떡 2019.11.01 6593
160999 시월드톡 시댁가서 시누이 점심차려주러 가는길... [10] 나미미 2019.10.30 7409
160829 시월드톡 시부모님 댁 안마의자 [11] 삐야기엄마 2019.10.29 7337
160547 시월드톡 시댁 친정 부모님 생신 [7] 하나 2019.10.28 7556
160292 시월드톡 아무도 없는 시댁에 쳐들어가기ㅋㅋㅋ [11] 마뇨환이맘 2019.10.25 8194
160250 시월드톡 매일 부모님과 영상통화하는 남편 [13] 알콩달콩돼지 2019.10.25 8204
160241 시월드톡 귀여운 시엄니~ [6] 유니85 2019.10.25 7866
159911 시월드톡 우리 신랑이 힘들어 하고 사네요.. [3] 스고이 2019.10.23 8450

맘스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