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시월드톡

매번 돈빌려 달라고 며느리한테만 전화옵니다

  • 2019-09-02 11:51:15
  • 렛고
  • 조회수 15642
  • 댓글 12

매번돈빌려달라고며느리한테만전화옵니다

첨엔해드렸죠 근데 횟수가 늘면서 회사 동료들한테 빌려봐라 친정엄마 친동생빌려봐라

사금융대출을받아라..시아버지께 제가 돈필요한데 신랑몰래써서 급하게필요하니

빌려달라고 거짓말을시키고  없다 안된다 거절하다가

이젠 월급날이 언제냐며 융통해주면 5일뒤 준다하시길래 오죽급하시면 그러시겠나 하고

  빌려드린다했는데.

  월급으로 버티는저희에게는.  카드값이며 은행대출이자 까지 연체되며

빌려드리기는 힘들꺼 같아 말씀드리니 대뜸 화내시며  본인투자하시는거 돈 곧나온데

집이라도 사줄라했는데   싸가지없이 그런다고  안해줘도 나중에 서운해하지 말라네요 

그런거 바란적없고 저희도 카드가연체되고 정지되면 생계유지가 어렵다 해도

왕래도하지말자하시네요.  돈액수가 문제가아니라 쌓아놓고 안해드리는것도 아니고

시아버지 신랑몰래 며느리 월급까지 몇푼안되는돈까지 융통힘들겠다.

말한게 그렇게화낼일인지. 제가왜 스트레스받고 제일 까지 못하며

이렇게 해야되는지 정말 답답해서올려보네요 신랑에게는.

너무속상하여 울면서  말했고. 전화도받지말고 본인이 책임진다며

신경쓰지말라는데  어찌하면좋을까요

'
  
댓글 12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64441 시월드톡 시댁 김장날ㅎㅎ [7] 뷰진 2019.11.25 2068
164422 시월드톡 나이어린 형님이 반말을 하네요 [12] 김건후 2019.11.25 2679
163946 시월드톡 시어머님과 한집에 살게 되었습니다. [8] 수용맘 2019.11.21 3293
163853 시월드톡 시댁식구들초대... [3] 바날희 2019.11.20 2930
163674 시월드톡 어머니가 사오신 닭꼬치....나 파 못... [11] 석수맘 2019.11.19 3131
163496 시월드톡 행주로 자꾸 아이 입을 닦아주세요~ [12] 써니햇살 2019.11.18 3336
163378 시월드톡 시어머니 ㅠㅠ [5] sun04556 2019.11.17 3809
163132 시월드톡 시아버지의 빼빼로 데이 선물 ㅎㅎ [12] 뷰진 2019.11.15 3892
163032 시월드톡 친월드톡은 없나요?ㅋㅋㅋㅋ [6] 뷰진 2019.11.14 3987
163008 시월드톡 출산후 3.7일도 안지났는데 빌붙는 시... [14] 하랑예감 2019.11.14 4625
162750 시월드톡 힘든일이 있으니 보이네요 [10] 쑥이엄마 2019.11.12 4395
162687 시월드톡 시어머님 선물이 다시 내게로..... [9] 라하아 2019.11.12 4783
162676 시월드톡 시아버님때문에 스트레스.. [4] JJuyeonE 2019.11.12 4842
162597 시월드톡 어제 시댁다녀왔어요~ [3] 떠누맘 2019.11.11 4621
162556 시월드톡 시부모님이 주말에 주신 빼빼로~ [3] 윤슬 2019.11.11 4553
162434 시월드톡 시댁과식사때 쩝쩝소리....아~ [6] 푸른미소 2019.11.09 5202
162336 시월드톡 ㅋㅋㅋ며느리는 상석 시댁식구들은 바닥 [3] 환뚱 2019.11.08 5566
162085 시월드톡 시아버님 생신선물 [2] 코옹 2019.11.07 5470
162076 시월드톡 시어머니께서 사다주신.. 아이템~ [3] 또실맘 2019.11.07 5605
161982 시월드톡 시댁가는중~~ [3] 뷰진 2019.11.06 5740
161925 시월드톡 시험공부 끝나고 홀가분 한잔 [3] 주여니맘 2019.11.06 5581
161821 시월드톡 시어머니께는 비밀이닷~~ [6] 사과나무잠만보 2019.11.05 6176
161503 시월드톡 시부모님, 남편 다 똑같겠죠 [13] 준이맘@ 2019.11.02 6684
161344 시월드톡 시댁에 물건을 버리지 않으시네요 [6] 콩떡콩떡 2019.11.01 6717
160999 시월드톡 시댁가서 시누이 점심차려주러 가는길... [10] 나미미 2019.10.30 7764
160829 시월드톡 시부모님 댁 안마의자 [11] 삐야기엄마 2019.10.29 7531
160547 시월드톡 시댁 친정 부모님 생신 [7] 하나 2019.10.28 7890
160292 시월드톡 아무도 없는 시댁에 쳐들어가기ㅋㅋㅋ [11] 마뇨환이맘 2019.10.25 8353
160250 시월드톡 매일 부모님과 영상통화하는 남편 [13] 알콩달콩돼지 2019.10.25 8664
160241 시월드톡 귀여운 시엄니~ [6] 유니85 2019.10.25 7948
159911 시월드톡 우리 신랑이 힘들어 하고 사네요.. [3] 스고이 2019.10.23 8548
159909 시월드톡 시댁과 집 거리 30분~~ [12] 뚱시 2019.10.23 8807
159908 시월드톡 받기만 좋아하시는 형님네~~ [7] 주노준호 2019.10.23 8469
159705 시월드톡 시아버지가 이것저것 계속 [16] dance1987 2019.10.22 8987
159580 시월드톡 혹시..아이교육에대해 [14] 삼일새댁 2019.10.21 8825
159564 시월드톡 시부모님 이런 이벤트를 해주시네요 [6] 소희맘이 2019.10.21 8863
159301 시월드톡 종교가 다른 시어머니 [15] 삼일새댁 2019.10.18 9563
159143 시월드톡 시어머니의착각 [13] 너구리맘 2019.10.17 9920
159105 시월드톡 시누가 같은 아파트로 이사온데요 [15] 쌍둥이맘 2019.10.17 10132
158911 시월드톡 첫 김장일 [3] 백미 2019.10.16 9686
158748 시월드톡 이제 슬슬 김장이 우리 발목을 잡나요?? [9] 콩깍지부부 2019.10.15 9923
158667 시월드톡 김장날짜확정!! [13] 유니85 2019.10.14 10149
158260 시월드톡 장모 수술입원 Vs. 시어머니 생신날 [11] 꾸꾸뀨뀨 2019.10.11 11023
158232 시월드톡 먼저 시집온 나이많은 아랫동서 어렵... [9] 쪼꼬밍쪼꼬 2019.10.11 11109
158069 시월드톡 안녕하세요 시어머니생일선물 [5] 희맘미 2019.10.10 11030
157956 시월드톡 김장 [7] 유니85 2019.10.09 11032
157575 시월드톡 시어머니의 따뜻함!! [8] 사랑스러원 2019.10.07 11563
157556 시월드톡 부모님 환갑때 뭐 해드리나요? [16] 행복이의봄 2019.10.07 11808
157272 시월드톡 시어머니 1박하시는데 뭐해먹음 좋을... [7] 곰션 2019.10.04 11965
157191 시월드톡 어제 국경일이어서 오늘이 마치 월요... [6] 윤남매엄니 2019.10.04 11927

맘스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