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메디뷰티

시월드톡

시어머니문제..어떻게하나요..할말은 해야하나요..

  • 2019-08-30 20:28:54
  • Tmdalrn
  • 조회수 1107
  • 댓글 1

신혼입니다..저희 시댁은 일주일한번 연락

2주한번 집방문을 처음부터 요구하셨어요

그리고 저는 사실 열심히 지켯지만 노력안하네 집도안오네 합니다

집이 더멀어져서 조금 방문기간이 텀이 늘어낫지만

제가 애기안갖는다고 시험관하래서 남편은 무정자에 가까운 정자3마리 그래서 애기갖으래서 저는 남편이 자기할일안하고 다 마무리는 제가 하게되던가 시켜도 2일못가는상황에 얘기해도 어머니는

그래도 노력도안한다고 하네요 저는더욱 애기가 갖기싫엇고 일을시작했어요 알바지만 저를 전문직이아니라고 나중에 로봇이 대신하는일이라며 얘기하시며 은근 낮추더라구요 그리고 평소 집대출문제 제명의는아니지만 모든은행업무 오빠명의핸드폰 전부 저에게 아침저녁 하루기본5통 많이 전화올때는 그렇게오더라구요

그래서 사실 기분이 저도 쌓엿는데 그걸 어머니께 말했습니다.

저희집 관련된 가정얘기는 오빠에게 해달라고 얘기하엿구

저의얘기는 당연히 저에게 얘기해야하는건 당연하지만 요즘 추세가 며느리가 이렇게 나서서 막 시어머니랑 얘기하고 소통하고 타협은 힘들듯해서 얘기햇더니 화를 내시더라구요 문자를보내도 소용없구요 그리고 방문일 전화하는횟수등 너무 부담안주셧으면 좋겟다고하니 따지는거 참 기분나쁘다고 하더라구요 그래서 면목없이 죄송하다 5번 얘기한거 같네요 그리고 알겟다 끊고 바로 집안에다가 아주버님부터 다 저의 얘기를 해놓고 앞에서 알겟다고 하고 뒤에선 저의 말을 안좋게 하고다니시는데..사실 저의 욕을 들은건 이번이 처음이 아니예요 남편이 스피커폰으로 하는데 제가 어머니가 지할말만한다 어른을무시한다 등 제욕을 하는걸 그걸들은거죠 오빠는 말리지만소용없습니다

그래서 어머니 왜 저에게는 그때도 알겟다고 하고 뒤에서는 그렇게 

말씀하시냐니까 안그랫다고 하네요 그래서 제가 스피커폰으로 들엇다고 햇더니 기억안난답니다..본인 멋대로 듣고 전 그렇게 그런단어쓴적없는데 왜곡해서 말씀을 퍼트리니 참 당혹스럽고

이걸 또 저의앞에서는 알겟다고 그렇게 고치겟다고 하고

뒤에서는  못됫다고 가족에게 말하는데 녹음까지 하는지경입니다.제가 할말은 끝까지 해야할까요? 녹음까지하며 들려주어야하는 지경인지 참 부부갈등을 일부러 고조시켜서 저를 입을 다물게 하는게 보이네요..ㅠㅠ 고수님들 한수알려주세요..

'
  
댓글 1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베스트 우리엄마는 안그래 [15] 김빵꾸 2019.09.10 725
베스트 결혼하면 아들 꼭 필요한가요? [12] 융찬맘 2019.09.09 745
154676 시월드톡 시어머니들 며느리에게 전화거는 이유... [11] 깐깐돌이맘 2019.09.19 562
154625 시월드톡 무풍 에어컨 [1] Qwe체리 2019.09.19 419
154602 시월드톡 시할머님 생신 [4] 유니85 2019.09.18 443
154500 시월드톡 이기주의에 맞서는 우리들의 자세 [7] 쩡팀장 2019.09.18 469
154457 시월드톡 시어머니의 독특한 선물주고받기 [3] 시우리맘 2019.09.18 477
154447 시월드톡 결혼후 제사 [4] 삼일새댁 2019.09.18 421
154281 시월드톡 조카에게 엄마라고 부르라는 시누이 [11] 깜토 2019.09.17 555
154212 시월드톡 이번에 ..추석에 [4] 삼일새댁 2019.09.17 482
154054 시월드톡 너무 답답하고 서럽고 화나네요.. [8] 혜진맘 2019.09.16 687
154051 시월드톡 시어머니 이유없이 싫을때 [4] 가을나래 2019.09.16 560
153983 시월드톡 제사문제ㅠ [8] 삼일새댁 2019.09.15 585
153918 시월드톡 저희 시엄니 ~~최고에요! [10] 소이맘! 2019.09.15 647
153736 시월드톡 시댁첫 추석이라고 [14] 삼일새댁 2019.09.12 697
153625 시월드톡 시할머니 선물 어떤게 있을까요? [10] 젊은마녀 2019.09.11 579
153582 시월드톡 연휴시작 [3] 유니85 2019.09.11 585
153487 시월드톡 시월드 친정월드 [9] rira3659@@ 2019.09.10 687
153213 시월드톡 추석 [2] 유니85 2019.09.09 611
153123 시월드톡 선물세트 준비완료 [7] 리비1680 2019.09.09 673
153009 시월드톡 명절은 나의 휴가날 [2] ojm 2019.09.08 616
153005 시월드톡 다들 추석에 얼마정도드리세요? [9] 남양 2019.09.08 736
152719 시월드톡 시어머니 [7] 스완네일 2019.09.06 846
152603 시월드톡 곧 추석이네요 ~~ 에휴 [4] 별이준이네 2019.09.05 897
152582 시월드톡 추석에 평일에 성묘간다는 시댁 [9] 김빵꾸 2019.09.05 786
152407 시월드톡 이제곧추석인데.. [12] 삼일새댁 2019.09.04 768
152249 시월드톡 시댁이두군데 [7] 푸딩부 2019.09.03 877
152241 시월드톡 가족여행 [5] bluesky0710 2019.09.03 784
152166 시월드톡 시부모님 환갑 [9] 유니85 2019.09.03 795
152141 시월드톡 시엄니랑 마사지 ~ [1] 하은맘맘 2019.09.03 834
152107 시월드톡 어떻게 해야되나요... [14] 뚜라미 2019.09.03 959
151974 시월드톡 매번 돈빌려 달라고 며느리한테만 전... [12] 렛고 2019.09.02 974
151768 시월드톡 내일 시어머니 오신다는데 [10] 곰션 2019.08.31 962
151642 시월드톡 명절 [4] 유니85 2019.08.30 837
151636 시월드톡 시어머니문제..어떻게하나요..할말은 ... [1] Tmdalrn 2019.08.30 1107
151582 시월드톡 추석용돈 [7] 김빵꾸 2019.08.30 936
151531 시월드톡 추석 대환장 [9] 곰션 2019.08.30 958
151481 시월드톡 추석 어찌합니까 ㅋㅋㅋ [7] 리비1680 2019.08.29 880
151270 시월드톡 추석이 다가오네요.. ㅜㅜ [12] 연남조이조이 2019.08.28 922
151262 시월드톡 너무나도 가까운 사이?! [1] eucalyplove 2019.08.28 917
151225 시월드톡 휴!! 제가 속이좁은건가요..... [8] 난너조아 2019.08.28 1077
151027 시월드톡 시어머니 진짜 싫어요 ㅋ [20] 남양 2019.08.27 1257
150825 시월드톡 답답한 가슴 시원한 탄산수로 ~~~ [4] rira3659@@ 2019.08.26 941
150824 시월드톡 명절이 다가오니 왠지 또 답답 ㅜㅜ [6] rira3659@@ 2019.08.26 995
150774 시월드톡 시어머니가 저희집이랑 가까운곳으로 ... [16] 김빵꾸 2019.08.26 1098
150554 시월드톡 으흠~ [6] 러블리도도 2019.08.25 956
150513 시월드톡 시엄니자랑ㅋㅋ [12] 마뇨환이맘 2019.08.24 1097
150452 시월드톡 월요일이 시부모님 결혼기념일이에요 [4] 소이맘! 2019.08.24 1000
150438 시월드톡 시댁에서 선물 [4] 밝음이오마니 2019.08.23 1016
150402 시월드톡 어머니랑 형님 다녀가셨어요^^ [6] rladbfl213 2019.08.23 1065

맘스카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