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가입

지역쿠폰

메디뷰티

시월드톡

너무나도 가까운 사이?!

  • 2019-08-28 22:58:46
  • eucalyplove
  • 조회수 671
  • 댓글 1


시댁과 친정이 모두 5분 거리에 있어요..

다들 이 얘기하면 꺄악 ~ 놀래더라구요 ㅋㅋㅋㅋ 왜이렇게 가까이 사냐며 .. 물론 육아를 하는 저로써는 가까이 사시는게 좋더라구요^^ 가끔 아기도 봐주시고 해서 중간중간 힐링도 할 수도 있고 해서요. 

근데 요즘 너무 스트레스받는 고민이 생겼네요..

일주일에 주말마다 오시던 어머니께서 이제는 평일도 2-3번씩 꼭 오신답니다.. 운동갔다가 잠시 들린다며 저녁 5시쯤 꼭 애기들 낮잠자고 있을때 오셔서 애 자냐고? 깰때까지 앉아계시다가 깨면 보시고 식사하시고(물론 시켜드리지만요..) 8시쯤 다 되서 가시더라구요.. 쌍둥이라 너무 정신도 없고.. 애기잘때 나도 옆에서 잠시 눈 좀 붙이고 싶은데.. 깰때까지 거실에 앉아서 같이 벌서듯 있다가 애기깨면 밥먹이고 샤워하고 어머니아버님 신경써야하고... 힘들어요 ㅜㅜ


밥한번 먹여주시지도 기저귀 갈아주시지도 않으시며서.. 안아주고 쳐다보고만 가시니까 그냥 옆에 있는 자체로 너무 부담스럽기도 해요.. 남편은 밤 늦게 퇴근하니 같이 있지도 못하구요.. ㅜㅠ 


어제는 애가 장염에 걸려서 배가아픈지 설사를 계속하고 낮잠을 한번도 안자서 5시에 잠시라도 재우려고 침대에 누워있는데 오셔서는 불켜고 애안고 40분정도 있다가 가셨어요... 아기가 낮을 안가려서 누구든 사람만 보면 좋아하는데 당연히 어머니 보고도 좋아했구요... 그러면서 잠 안오는 애를 불꺼놓고 방안에 나뒀다면서 막 데리고 노시는거예요....

전 애도 아프고 병원갔다와서 낮잠도 한번도 안자서 너무 걱정인데 말이예요... ㅜㅜ 저도 밤새 잠도 못자고 초최하게 있는데.. 머라 말도 못하고 또 그렇게 가만히 있었네요..

오늘도 당연히 오셨다 가셨구요.. 

제가 애 둘 키우느라 너무 예민한걸까요..? 

'
  
댓글 1
닉네임
날짜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댓글작성은 로그인 후 사용 가능합니다.
1/100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베스트 우리엄마는 안그래 [15] 김빵꾸 2019.09.10 464
베스트 결혼하면 아들 꼭 필요한가요? [12] 융찬맘 2019.09.09 491
154676 시월드톡 시어머니들 며느리에게 전화거는 이유... [10]
N
깐깐돌이맘 2019.09.19 255
154625 시월드톡 무풍 에어컨 [1]
N
Qwe체리 2019.09.19 157
154602 시월드톡 시할머님 생신 [2]
N
유니85 2019.09.18 156
154500 시월드톡 이기주의에 맞서는 우리들의 자세 [7]
N
쩡팀장 2019.09.18 210
154457 시월드톡 시어머니의 독특한 선물주고받기 [2]
N
시우리맘 2019.09.18 217
154447 시월드톡 결혼후 제사 [2]
N
삼일새댁 2019.09.18 166
154281 시월드톡 조카에게 엄마라고 부르라는 시누이 [11] 깜토 2019.09.17 295
154212 시월드톡 이번에 ..추석에 [4] 삼일새댁 2019.09.17 228
154054 시월드톡 너무 답답하고 서럽고 화나네요.. [8] 혜진맘 2019.09.16 415
154051 시월드톡 시어머니 이유없이 싫을때 [4] 가을나래 2019.09.16 298
153983 시월드톡 제사문제ㅠ [8] 삼일새댁 2019.09.15 306
153918 시월드톡 저희 시엄니 ~~최고에요! [10] 소이맘! 2019.09.15 393
153736 시월드톡 시댁첫 추석이라고 [14] 삼일새댁 2019.09.12 439
153625 시월드톡 시할머니 선물 어떤게 있을까요? [10] 젊은마녀 2019.09.11 331
153582 시월드톡 연휴시작 [3] 유니85 2019.09.11 338
153487 시월드톡 시월드 친정월드 [9] rira3659@@ 2019.09.10 435
153213 시월드톡 추석 [2] 유니85 2019.09.09 363
153123 시월드톡 선물세트 준비완료 [7] 리비1680 2019.09.09 423
153009 시월드톡 명절은 나의 휴가날 [2] ojm 2019.09.08 370
153005 시월드톡 다들 추석에 얼마정도드리세요? [9] 남양 2019.09.08 486
152719 시월드톡 시어머니 [7] 스완네일 2019.09.06 586
152603 시월드톡 곧 추석이네요 ~~ 에휴 [4] 별이준이네 2019.09.05 650
152582 시월드톡 추석에 평일에 성묘간다는 시댁 [9] 김빵꾸 2019.09.05 534
152407 시월드톡 이제곧추석인데.. [12] 삼일새댁 2019.09.04 520
152249 시월드톡 시댁이두군데 [7] 푸딩부 2019.09.03 627
152241 시월드톡 가족여행 [5] bluesky0710 2019.09.03 536
152166 시월드톡 시부모님 환갑 [9] 유니85 2019.09.03 547
152141 시월드톡 시엄니랑 마사지 ~ [1] 하은맘맘 2019.09.03 583
152107 시월드톡 어떻게 해야되나요... [14] 뚜라미 2019.09.03 707
151974 시월드톡 매번 돈빌려 달라고 며느리한테만 전... [12] 렛고 2019.09.02 721
151768 시월드톡 내일 시어머니 오신다는데 [10] 곰션 2019.08.31 707
151642 시월드톡 명절 [4] 유니85 2019.08.30 591
151636 시월드톡 시어머니문제..어떻게하나요..할말은 ... [1] Tmdalrn 2019.08.30 853
151582 시월드톡 추석용돈 [7] 김빵꾸 2019.08.30 681
151531 시월드톡 추석 대환장 [9] 곰션 2019.08.30 709
151481 시월드톡 추석 어찌합니까 ㅋㅋㅋ [7] 리비1680 2019.08.29 634
151270 시월드톡 추석이 다가오네요.. ㅜㅜ [12] 연남조이조이 2019.08.28 676
151262 시월드톡 너무나도 가까운 사이?! [1] eucalyplove 2019.08.28 671
151225 시월드톡 휴!! 제가 속이좁은건가요..... [8] 난너조아 2019.08.28 822
151027 시월드톡 시어머니 진짜 싫어요 ㅋ [20] 남양 2019.08.27 991
150825 시월드톡 답답한 가슴 시원한 탄산수로 ~~~ [4] rira3659@@ 2019.08.26 695
150824 시월드톡 명절이 다가오니 왠지 또 답답 ㅜㅜ [6] rira3659@@ 2019.08.26 748
150774 시월드톡 시어머니가 저희집이랑 가까운곳으로 ... [16] 김빵꾸 2019.08.26 851
150554 시월드톡 으흠~ [6] 러블리도도 2019.08.25 710
150513 시월드톡 시엄니자랑ㅋㅋ [12] 마뇨환이맘 2019.08.24 847
150452 시월드톡 월요일이 시부모님 결혼기념일이에요 [4] 소이맘! 2019.08.24 751
150438 시월드톡 시댁에서 선물 [4] 밝음이오마니 2019.08.23 765
150402 시월드톡 어머니랑 형님 다녀가셨어요^^ [6] rladbfl213 2019.08.23 812

맘스카페